Food

왕십리 감자탕 맛집 고래감자탕 깔끔합니다

2017년 9월 5일

왕십리 감자탕 맛집 고래감자탕 깔끔합니다


늦은 저녁 갑자기 감자탕이 먹고 싶다…
그리하여 네이버를 통해 검색을 하였지만 왕십리엔 24시 감자탕집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너무 먹고 싶어 열심히 검색 또 검색 그리하여 확인한 곳은 바로 고래 감자탕!

감자탕이라 하면 기사식당이나 유명한 조마 루가 제격이긴 하지만
어쩔 수 없이 반신반의하며 고래 감자탕으로 향하였습니다.

 

 

왕십리에 새로 들어선 뉴타운 상가 안 이렇게 위치해있었습니다.
아직 입주하지 않은 상가들도 많고 가는 길이 어수선해서 혹시라도 영업을 하지 않을까
무척 걱정했는데요, 다행히 24시 약속대로 영업 중이었습니다.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아서인가요 직원을 모집하고 있었습니다.

감자탕을 너무 사랑하여 지원할까 깊은 고민을 했습니다.
 

 

 

드디어 입성! 보시는 바와 같이 감자탕집 같지 않게 트렌디한 식당 내부
깔끔합니다. 프랜차이즈로 새로 만들어진 브랜드 같은데 정말 마음에 들어요.
번창하였으면 좋겠습니다.

그래도 역시 중요한 건 맛이겠지요.

 

 

매운 것을 잘못 먹어 와이프, 장모님과 상의 후 얼큰 고래 감자탕 기본 매운맛 중자를 주문하였습니다.

 

 

 

잠시 후 감자탕이 등장하였습니다.
왜 고래 감자탕일까 생각을 했지만 큼지막한 뼈를 보고 이거 혹시 고래뼈..?
아~ 그래서 고래 감자탕 무릎을 탁!

 

갖은 채소와 큼지막한 뼈가 있습니다.

고기는 다 익어서 나왔지만 차가운 국물.. 육수가 끓여서 나오지는 않았습니다.
그렇게 끓기 시작한 감자탕 정말 사진 찍을 겨를도 없이 흡입하였습니다.

푹 삶아져서 고기가 전혀 질기지 않고 냄새도 나지 않고,
양념이 정말 잘 베여있습니다.

 

 

 

사리를 그렇게나 추가해서 먹어놓고 역시 끝은 볶음밥을 먹어줘야겠지요.

주문했습니다.

 

 

직원분이 쓱싹쓱싹 잘 비벼 볶음밥을 만들어주셨습니다.
이 또한 절대 넘길 수 없는 행복의 맛…

 

 

직원분이 쓱싹쓱싹 잘 비벼 볶음밥을 만들어주셨습니다.
이 또한 절대 넘길 수 없는 행복의 맛… ㅁ정신을 차려보니 먹으면서 찍은 사진이 하나도 없네?
부랴부랴 사진을 찍으려고 하니.. 남은 것이라고는..

도저히 남겨지지가 않았습니다 모두 깨끗하게 클리어!

시장이 반찬이라 그런가요 너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포스팅하면서 사진을 보니 오늘 또 가기로 맘을 먹었습니다!
오늘 절대 꼭꼭 반드시 또 갈 겁니다.

왕십리 감자탕 맛집 고래 감자탕 꼭 방문해보세요.
돈 받고 작성한 포스트가 아닙니다. 너무 맛있어요!

 

 

 

 

You Might Also Like

No Comments

Leave a Reply